자동차 리뷰 (Car Review)

잘 다듬어진 준중형 세단 기아 더 뉴 K3 시승기

728x90
반응형

:::: 아반떼가 싫다면 ?? 선택은 K3

한 때는 준중형 세단이 가장 많이 판매되었던 시절이 있었다. 지금도 그렇지만 당시에도 현대 아반떼가 가장 많은 판매를보여줬으며 르노삼성에서는 SM3를 쉐보레에서는 크루즈 모델을 내세우면서 공격적으로 판매했으며 기아자동차에서는 포르테를 적극적으로 판매했다. 현재의 기아 더 뉴 K3 모델은 포르테의 후속 모델로 2018년 2세대 K3 풀체인지 이후 3년 만에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돌아왔다.

 

:::: 기아 더 뉴 K3 디자인

기아 K3 부분변경 모델은 최신 기아자동차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볼 수 있다. 특히나 헤드램프는 최근 공개된 기아자동차 완전 전기차 모델인 EV6가 연상되는 느낌을 가지고 있으며 이러한 슬림한 헤드램프는 그릴과 연결되어 차량이 보다 슬림하면서 넓어보이는 효과를 가지게 된다. 또한 전조등과 그릴 하단과 연결되는 크롬 가니쉬는 굉장히 독특한 느낌을 준다. 

풀체인지 모델이 아니며 준중형 세단 모델이기 때문에 측면 디자인에서는 큰 차이를 보여주지 않는다. 기본적으로 15인치 스틸휠이 적용되며 옵션으로 16인치 휠이 적용되는데 16인치 휠도 충분히 스포티하면서 17인치 전면 가공휠은 예전 아반떼 스포츠 휠과 좀 더 흡사한 느낌으로 스포티함을 이어주고 있다

 

리어 디자인 또한 전면 디자인과 통일감을 주고 있다. 가로 지향적인 디자인을 기본으로 좀 더 입체적인 느낌을 주고 있는데 테일램프 같은 경우 기아 K5 / K8처럼 두 개의 테일램프를 이어주는 듯한 느낌을 보여주며 전면에서 보여준 속도감을 형상화한 DRL 디자인은 그대로 리어 디자인에 가져와서 적용했다.

 

:::: 기아 K3 시승기 내장 디자인

 

이번 기아 K3 모델에서 가장 눈에 띄고 만족스러운 부분은 바로 내장제 컬러이다. 많은 사람들이 차량 구매에 대해서 고민할 때 차량에 대한 외관 디자인도 중요하게 생각하지만 이렇게 실내 컬러 하나 때문이라도 구입하는 경우가 많다. 그런 점을 놓고 본다면 국내외 타 브랜드 중 준중형 세단에 이렇게 과감한 컬러의 실내 인테리어를 보여준적이 있었나?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며 이런 포인트로 차량을 구매하고 싶어지기도 한다.

기아 K3 스티이렁 휠은 새로운 기아 앰블럼이 적용된 스티어링 휠이 적용되어 있다. 여기에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기존 K3 인테리어 디자인 보다 좀 더 꽉 찬 느낌을 보여주게 된다. 또한 12.5인치 클러스터 계기판은 풀 디지털 LCD로 구성되어 시인성도 좋으며 날씨에 따라서 계기판 배경이 변화되는 기존 K5에 최초 적용된 테마까지 적용되어 한층 더 만족감을 준다.

굳이 K3에 아쉬운 점을 찾는다면 기어 변속기이다. 수동 변속기를 여전히 선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충분히 이해되지만 다른 곳 디자인을 잘하고도 기어 변속기만큼은 어딘가 모르게 구형 디자인에 느낌을 보여주는 것은 사실이다. 개인적으로 변속기 디자인을 바꿀 수 없었다면 시트에 사용되었던 오렌지 컬러의 가죽을 기어부츠 가죽에 적용했다면 포인트가 더 살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을 해본다.

 

:::: 기아 K3 시승기 주행 느낌

기아 K3는 플랫폼은 현재 아반떼와 비교하면 구형 플랫폼에 속한다. 따라서 동일한 스마트스트림 G1.6 엔진에 IVT 무단 변속기를 적용했지만 주행적인 부분에 차이는 분명하게 있다. 따라서 K3의 주행감이 나쁠것이라는 예상을 했지만 생각보다 아반떼와 비교했을때 일상 주행에서는 큰 차이가 없다. 기아자동차에서는 차량에 한계를 세팅 값으로 최대한 신경쓴 모습들이 곳곳에서 보이기도 한다.

특히나 이번 기아 더 뉴 K3 모델에는 운전자 보조시스템을 시작으로 고속도로 주행 보조인 HDA 기능과 차로 유지보조, 후방 교차 충돌 방지 보조, 후방 모니터, 운전자 주의 경고, 후측방 충돌 방지 등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고속도로 장거리 주행을 해보면 이전 모델 대비 확실히 편안한 주행감을 보여준다. 

 

고속도로에서 안전 주행속도에 맞춰서 주행해본 느낌으로는 차량이 이전 보다 확실히 단단한 느낌이 강했다. 특히나 연비적인 부분에서는 스마트스트림 G1.6 가솔린 엔진에 IVT 무단 변속기가 결합하여 대략적으로 20km/L 이상대의 연비를 보여줬다. 하지만 시내주행에서 막히는 도로에서는 8km/L대를 보여주며 동일한 파워트레인이 적용된 아반떼와 베뉴에 비해서 시내 연비는 다소 떨어지는 것을 볼 수 있었다.

 

:::: 기아 더 뉴 K3 스포티한 느낌이 부족하다면

기아 K3 모델에서 스포티한 느낌이 부족하다면 아반떼 N Line과 같은 K3 GT 모델이 존재한다. K3 GT 모델은 1.6 가솔린 터보 모델로 7단 DCT를 적용하여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27.0kg.m을 적용하고 있으며 가격은 2,582만 원부터 시작한다. 단점은 세단 모델은 존재하지 않고 해치백 타입의 모델만 존재하기에 세단 모델이 아닌 좀 더 독특함과 효율적인 공간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선택이된다.

기아 K3 GT 모델 또한 스포티함이 없다고 느껴져 튜닝을 생각까지 한다면 순정 튜닝 파츠인 기아 튜온킷도 선택 가능하다. 다만 아쉽게도 기아 K3 일반 모델에서는 튜온킷 선택은 불가능하다.

튜온 퍼포먼스 패키지 175만 원에는 강화부시 컨트롤암 독일 빌스테인 모노튜브 쇽업쇼버, 강화스프링, 스태빌라이저 바 를 선택할 수 있어 애프터 마켓보다 저렴하게 장착 가능하며 퍼포먼스 패키지 II 는 115만원으로 aFe흡기 시스템과 대용량 브레이크를 선택할 수 있어 대중적인 스포티함을 한층 넘어설 수 있는 파츠를 선택할 수 있다.

 

:::: 기아 더 뉴 K3 과연 아반떼를 넘어설 수 있을까??

기아 더 뉴 K3는 상품 구성이나 실내 디자인까지 공격적으로 보여줬지만 아반떼의 장벽을 무너트리기는 쉽지 않아보인다. 4월에 출시된 기아 K3는 임시완을 모델로 적용하여 적극적인 마케팅을 보여주고 있지만 2021년 5월 국내 판매량을 보면 아반떼 6,697대 / 더 뉴 K3 3,147대로 절반 수준의 판매량을 보여주고 있다.

기아 K3는 르노삼성 / 쉐보레에서 놓치고 있는 준중형 세단 시장에서 굳굳히 버티며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

 

 

차를 좋아하는 진심이 느껴진다 현대자동차 코나 N 서킷 시승기

:::: 얘들 미친거 같아.... 조금 과격한 표현으로 진짜로 친구 중 현대자동차 N 연구원이 있었다면 코나N 시승을 끝내고 바로 "너희 미쳤냐??" 라고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사실 코나가 페이스리프

rartez.co.kr

 

[하도공식인증점] 컴플렉스 클리너 - 가솔린 연료첨가제 N : 케미컬 사이트

가솔린 연료 첨가제, 연료첨가제, 하도 컴플렉스 클리너, 가솔린 출력향상, 가솔린 연비,경유 연료첨가제, 자동차 연료첨가제, 차량 연료 첨가제, 연비 향상

smartstore.naver.com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