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 이륜차 다이렉트 보험 광고는 아니다.

 

 

문득 날이 좋아지면서 바이크 한 대를 가지고 싶어졌다. 항상 차를 가지고 있던 사람이라 그런지 바이크 가격은 대체로 저렴했다. 하지만 사고가 났을 때 보험을 생각하니 아찔한 생각과 비싸다고만 하는 바이크 보험료는 어느정도 되는지 궁금했다. 사실 여러 방법과 차량에 바이크 보험료를 위해서 열심히 알아보던 중 사실 사이트 접속 조차 안되고 제약이 많은 곳과 다르게 그냥 쉽게 쉽게 금액을 알아볼 수있는 삼성 이륜차 다이렉트보험으로 알아볼 뿐 이건 다이렉트 보험 광고는 아니라는 점을 알려두고 시작한다.

 

 

::: 4천만원 싼타페 보험료 70만 원 

 

오토바이 보험료 산출을 한다면서 갑자기 왠 싼타페냐고??? 사람마다 사고 이력이나 혹은 차량 주행 이력에 따라 보험료가 천차만별로 차이가 나기 때문에 어느정도 기준점이 필요했다. 바이크 보험 가입 전에 자동차 가입을 미리 해본 결과 싼타페 보험료가 70만원정도로 혹여나 이 글을 보고 보험료 산출을 했을 때 비슷하다면 바이크 다이렉트 보험을 검색해도 필자와 비슷한 수준으로 가입이 가능하다.

 

 

::: 오토바이 보험가입에서 가장 중요한건 사용 용도

 

다양한 바이크를 다양한 방법으로 오토바이 보험가입을 해봤다. 바이크 다이렉트 보험을 가입했을 때 가장 중요한건 바로 사용 용도이다. 바이크 사용 용도가 무엇인지 헷갈릴 수 있지만 쉽게 이야기하면 개인적으로 사용하느냐 혹은 유상 운송용으로 사용할 것이냐를 놓고 결정하면 된다. 개인적으로 사용한건 통학용 / 레저용 등이 있을 수 있고 운송용으로는 무상 운송용으로는 일반 배달음식점에서 배달료를 받지 않은 음식 배달 / 세탁물 배달 / 우편물 배달과 같은 부분과 유상 운송용으로는 퀵서비스, 배달대행용으로 나뉘어져 있다. 쉽게 이야기하면 나만 타는 바이크냐 음식점 배달로 잠깐씩 배달하느냐 퀵서비스로 하루종일 배달을 하느냐에 차이가 있다.

 

 

::: 문득 배달대행 시 얼마의 이륜차 보험 가격이 나올까?

 

첫 번째 바이크 다이렉트 보험은 유상 운송용에 배달대행용으로 오토바이 보험료를 산출하기로 해봤다. 요즘 배달 대행 서비스도 많아지고 있는 가운데 배달 음식 점주라면 어느정도 바이크 보험료가 나올까? 보험 산출에 두 번째로 중요한건 바로 나이였다. 배달대행용으로 가입을 한다고 하니 누구나 운전이 가능한 보험으로 바뀌었고 가장 어린 사람에 정보를 입력하게 되어있다. 보통적으로 고등학교 2~3학년이 많이 아르바이트로 하기 때문에 2000년 생을 입력하였다.

 

 

 

::: 바이크 보험 결과는 놀라웠다....

 

배달대행용 오토바이 보험료는 1년 500만원 수준에 상당히 높은 금액이였다. 필자가 싼타페 1년 보험료 70만원 BMW 3시리즈 보험료 115만원에 비하면 5배가 넘는 수준에 꽤 높은 바이크 보험료가 나왔다. 사실 바이크 가격에도 영향을 미치는데 배달용으로 많이 사용하는 KR 모터스의 50~100cc 바이크 기준이라고 했을 때 너무 높은 금액이 나왔다. 이렇게 이륜차 보험은 상당히 가격이 높은걸 알 수 있었고 앞서 바이크 최저 나이 설정을 19세에서 30세로 올려보면 470만원으로 그래도 높은 수치를 보여주고 있었다.

 

 

::: 배달 대행이 아닌 단순 음식점 배달용 이륜차 보험은?

 

배달대행은 사실 퀵서비스와 비슷한 수준의 바이크 보험료를 보여주고 있다. 하루종일 바이크 주행을 하기 때문에 그만큼 사고 리스크도 커지는 편인데 하루에 몇 번 배달하지 않는 단순 음식점 배달용 이륜차 보험은 어느정도일까? 음식 배달용 바이크 보험은 배달대행과 다르게 본인 1인 지정 / 가족 관계 지정 / 누구나 보험 지정으로 보다 다양한 설정이 가능했다. 아마도 음식점 배달 같은 경우 직계 가족들이 많이 하기 때문이 아닌가 싶었는데 사장님 1인지정 (33세 기준)으로 생각보다 금액이 높지 않았다. 금액은 약 90만원 수준으로 사장님 혼자 배달한다고 계산하고 했을 떄 이 정도 수준이면 왠만한 자동차보단 비싸지만 위에 누구나 보험에 500만원보단 괜찮은 수준이였다. 하지만 요즘 음식점 배달같은 경우 19세 미만도 많이 배달하기 때문에 누구나 적용할 수있는 오토바이 보험료를 적용하면 462만원으로 배달대행과 큰 차이가 없었다.

 

::: 본인 혼자 출퇴근 용으로 어느정도 수준일까?

 

싼타페 70만원 정도의 보험료를 가지고 있는 필자는 사실 혼다 CBR 125cc를 구매하고 싶어졌다. 너무 높지 않은 배기량에 출퇴근에 가끔은 바람 쐬러나갈 수 있는 정도로 이정도면 만족하는 수준이였기 때문이다. 본인 1인 지정으로 오토바이 보험가입을 해본 결과 46만원으로 지금까지 백 단위의 보험료를 보다 보니 그래도 저렴한 편으로 느껴졌다.

 

 

::: 갑자기 욕심이 났다. CBR 125 -> BMW R1200GS 오토바이 보험료는?

 

혼다 CBR 125 가격은 425만 원으로 나름 괜찮은 가격을 보여주는 바이크이다. 그런데 여행을 좋아하는 필자가 바이크로 여행을 떠날 수 있는 BMW R1200GS 또한 가지고 싶어져 오토바이 보험가입을 해보기로 했다. BMW R1250GS 모델의 가격은 3천만원 부터 시작으로 사실상 자동차 금액을 훌쩍 넘기고 CBR 125와 비교할 수 없는 높은 가격이다. 하지만 보험료는 매우 만족했다. 46만원이였던 CBR 125 보험 가격은 고작(?) 19만원 향상된 65만원으로 자동차와 조금은 다르게 바이크 가격 / 수입차 유무에 영향은 아주 크지 않는다는걸 볼 수있다.

 

 

::: 천차만별 오토바이 보험가입 이대로 괜찮을까?

 

사실 레저용이나 출퇴근 용으로 바이크 보험을 가입하는건 크게 부담되지 않았다. 1년에 50만원 수준이라면 한달 4만원 수준 밖에 안되기 때문에 한달에 술 한번 안 마시면 될 정도이다. 하지만 생업을 이어가는 음식 배달하시는 분들이라면 배달을 위해서 종업원 월급과 더불어 1년 500만원 한 달에 41만 원 수준의 오토바이크 보험료를 생각한다면 부담이 될 수 밖에 없다.

요즘 길을 다니다보면 빈 가게가 늘어나고 임대라고 붙어있는 곳들이 많이 보인다. 요즘 상점들이 망하는 이유가 임대료 때문이라고 하지만 이런 생각치도 못한 보험료 때문에도 가게가 힘든건 아닐까?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