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모빌 정보(Automobile Info)

자동차 겨울나기 용품-[유리 성에 제거제]

반응형

이제 진짜 눈이 오는 겨울이 시작 되었다. 겨울이 되면 자동차 관리에 신경을 써줘야 하는 부분이 늘어나는데, 기온이 내려가면서 눈이 오면 가장 먼저 표면적인 문제가 발생한다.

 

바로 차가 얼어버리는 문제인데, 특히나 운전자의 시야를 가려버리는 유리창의 성에는 제거하기에도 쉽지 않고 급하다고 대충 제거했다가 여러가지 문제가 생길 수 있어 운전 중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미리 알아둘 필요가 있다.

 

성에란 왜 생기는 것일까?

성에는 땅위에 내리는 서리와 달리 겨울에 창문이나 벽에 생기는 얼음 결정을 말하는데, 기온이 급격히 낮아지게 되면서 쌓여있던 눈이나 공기중에 있던 수증기가 표면에서 얼어버리는 현상이다. 실내외 온도차가 클수록 얼음결정이 더 크게 발생한다.

 

성에 제거하는 방법은?

우선 가장 근본적으로는 성에가 생길 확률을 줄여주기위해 가능한 실내 주차를 해주는 것이 가장 좋고, 차가 얼어붙어 와이퍼도 자동차 유리창에 붙어 버려 손상되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주차시 와이퍼를 세워두는 습관을 실천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이미 유리창이 꽝꽝 얼어버렸다면? 당장 출발해야 하는 상황에 마음이 급하면 당황해서 따뜻한 물이나 긁어내는 방법이 먼저 떠오를 수 있는데, 이는 좋지 못한 방법이다.

 

뜨거운 물을 부워버리면 빠르게 녹여낼 수는 있지만 갑작스러운 온도차로 자동차 유리에 금이 갈 수 있어 유리 뿐만 아니라 와이퍼에도 손상을 줄 수 있고, 김서림 현상이 심해지는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또 빙판길을 뜨거운 물로 녹였다가 더 꽝꽝 얼어버리는 경우를 생각하면 순간에만 효과가 있을 뿐 좋은 방법은 아니다.

 

자동차 성에제거기로 무리하게 긁어내면 유리에 스크래치가 날 수 있다.

 

 자동차 겨울용품으로 스크래퍼로 긁어내는 방법 역시 자동차 유리에 스크래치를 낼 수 있기 때문에 좋은 방법이 아니다. 뜨거운 물을 부웠을 때와 마찬가지로 유리에 금이 가거나, 작은 기스가 발생하면 그 틈으로 이물질이나 습기 등이 침투해 점점 균열이 생겨 심하면 나중에 유리가 깨지는 위험한 상황까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추운날 직접 긁어내기에 쉽게 제거 되지도 않을 뿐더러 상당한 수고가 필요해 효율적이지 못하다. 만약 자동차 성에제거기로 스크래퍼를 상황에 따라 사용해야 한다면 딱딱한 재질 보다는 부드러운 고무로 되어있는 제품으로 된 자동차 겨울용품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출발전 미리 시동을 켜 서서히 녹히는 방법이 있다. 이때 얼었다고 따뜻한 히터를 트는 것보다 에어컨을 켜 실내와 실외의 온도차이를 줄여주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에어컨 방향을 앞 유리쪽으로 돌리고, 외기 순환으로 전환하면 온도차를 빠르게 줄여줄 수 있다.

 

다른 대체 방법으로는 워셔액을 뿌려주는 것이다.

알코올은 물보다 어는 점이 낮아 성에를 녹이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데, 워셔액에도 알코올 성분이 있기 때문에 성에를 제거할 뭔가가 딱히 없다면 유리창에 분사해 녹여주는 방법이 있다.

 

가장 쉬운방법은 성에제거제를 준비해두는 것이다.

가장 쉽게 고효율로 사용할 수 있는 대표적인 성제제거제로 리퀴몰리 성에제거제가 있다. 리퀴몰리 성에 제거제는 얼음 결정체를 용해 하고 세정하는 기능을 가진 특화된 자동차 겨울용품이다.

 

사용 방법은 얼음이 낀 유리 표면에 가볍게 분사를 한 후 조금 기다리면 성에가 자연스럽게 용해되면서 제거가 된다. 주의사항은 사용시에는 인체에는 무해하지만 에탄올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화기 근처에서는 사용을 피하고, 차량 내기 순환 상태에서 뿌려주어야 한다.

 

마침 어제 눈이 갑자기 많이 내려서 아침 일찍 눈을 치우러 자동차 상태를 확인해 봤는데, 한번 녹았다 다시 눈이 내려서인지 가벼운 성에 정도가 아니라 유리창과 본네트 위 모두 얼음 덩어리처럼 두껍게 얼어버린 상태였다.

 그래서 일단 유리창부터 눈을 가볍게 쓸어내고 시동을 키고 내기순환모드 상태에서 리퀴몰리 성에 제거제를 골고루 분사해 주었다. 워낙 두껍게 얼어버려서 앞 유리창 위주로 분사를 해두고 다른 곳 눈을 치우며 기다려 봤다.

 

5분도 안되서  상태를 확인해보니 손대지 않아도 단단했던 얼음들이 녹으면서 흘러내리기 시작했다. 

(아직 얼음 결정이 남아있는 상태에서 와이퍼나, 도구를 이용해 무리하게 쓸어내면 스크래치가 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하는 것이 좋다.)

 

앞 유리창이 녹아 내리는걸 확인한 후 비교를 위해 도어의 창문은 앞 좌석쪽만 뿌리고 뒷자석쪽은 자연히 녹도록 두고 약 10분~15분 정도 주행 후 이동 장소에 도착해서 확인을 해보니 성에제거제를 뿌려둔 쪽이 빠르고 깨끗하게 녹은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특별할 것 없이 너무나 쉬운방법으로 골치아픈 성에 제거를 한 후에도 제품의 효과는 계속 된다. 계속해서 추운 날씨가 지속이 되면 주행중에도 자동차 유리창이 다시 얼어 붙을 수 있는데, 리퀴몰리 성에 제거제는 녹았던 유리창이 다시 결빙되는 것을 방지하기 때문에 안전운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안전기준 확인 마크가 있는 리퀴몰리 자동차 성에제거기

자동차 성에제거기(제)는 잘못 사용하면 얼음을 녹이기 위해 들어간 에탄올이나 기타 성분들에 의해 고무 몰딩이나 플라스틱, 페인트 등과 같은 유리를 제외한 다른 소재에 손상을 줄 수도 있는데 리퀴몰리 제품은 유리 이외의 재질에도 무해하기 때문에 이런 점에서 손상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 리퀴몰리 카케어 제품들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다른 이유 중 하나가 독일 연방법과 유럽 환경법에 의거해 까다로운 기준으로 제작이 되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리퀴몰리 정품이라면 국내에서 인증받은 생활화학제품 안전기준 확인 마크가 있어 더욱 믿고 사용할 수 있다.

 

 

자동차 겨울용품으로 리퀴몰리 유리 성에 제거제 하나쯤 구비해두면 자동차 관리하기 힘든 추운 겨울을 몇년동안은 좀 더 수월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

 

 

리퀴몰리 겨울철 필수 제품 성에 제거제 (PN 6902) : 케미컬 사이트

[케미컬 사이트] 리퀴몰리 코리아 공식 온라인 총판 / 하도 코리아 공식 온라인 총판 / 검아웃 공식 대리점

smartstore.naver.com

 

반응형